PRESS

‘新 감성 장인’ 준재(JUNJE), 4월 10일 ‘Love Tree’로 가요계 정식 데뷔


KMG


가수 준재(JUNJE)가 가요계에 첫 발을 내디디며 새로운 감성 장인의 탄생을 알렸다.

준재(JUNJE)는 10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싱글 ‘Love Tree’(러브 트리)를 발매했다.

‘Love Tree’는 준재(JUNJE)의 감성을 깊이 녹여낸 첫 번째 싱글로, 마치 솜사탕과 같은 부드러우면서도 달콤한 그의 음색과 깊은 감성으로 가득 채웠다. 속삭이듯 이야기하는 멜로디가 설레면서도 마음을 편안하게 만들어주는 노래다.

앞서 공개가 된 티저에서는 푸른 잔디 위에 누워있는 준재(JUNJE)의 모습과 더불어 어린아이들이 노는 소리가 어렴풋이 들려와 보는 이로 하여금 평온함을 선사했다. 여기에 더불어 음원의 일부가 공개돼 그의 음색까지 맛볼 수 있어 음악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.

준재(JUNJE)는 유니크한 음색부터 기타, 피아노 연주 실력까지 겸비한 신흥 아티스트다. 데뷔곡 ‘Love Tree’에 자신의 음색과 감성을 가득 채운 가운데, 리스너들의 마음을 사로잡아 신흥 감성 장인의 탄생을 알릴 수 있을지 주목된다.


준재(JUNJE)의 첫 싱글 ‘Love Tree’는 10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가 됐다.





1 0